브레이크 댄스로 쓰면 글이 잘 나와
불라블라 뮤ㅗ러무러
현실에는 도저히 존재하지 않을 것만 같은 디즈니 영화의 배경들은 사실 우리가 실제로 살아가는 세계에서 영감을 받아 만들어졌습니다.
디즈니 영화의 시초라고도 할 수 있는 '신데렐라'와 '잠자는 숲속의 공주'의 배경이 된 독일의 '노이슈반슈타인 성' 역시 월트 디즈니가 유럽을 여행하며 발견한 장소로,
이때부터 디즈니의 제작진과 애니메이터들은 그들이 만들고자 하는 환상적이고 완벽한 장소를 찾기 위해 정기적으로 전 세계를 돌아다녔습니다.
  1. 디즈니 가고싶다

  2. ㅋㅋㅋㅋㅋ 댓글

답글 남기기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필드는 *로 표시됩니다